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G 제퍼슨, 프로농구 1월의 선수

[사진 중앙포토]




프로농구 창원 LG 외국인 선수 데이본 제퍼슨(29·1m98cm)이 1월의 선수에 선정됐다. 프로농구연맹은 "제퍼슨이 1월의 선수 기자단 투표 결과 97표 중 87표를 획득해 김종규(LG·7표)를 크게 따돌렸다"고 5일 밝혔다.



제퍼슨은 1월 정규리그 10경기에 출전해 평균 32분17초를 뛰며 28.1점, 9.6리바운드, 4어시스트, 1스틸, 1블록을 기록했다. 제퍼슨은 1월 득점 부문에서 라틀리프(모비스·25.4점)를 따돌렸고, 어시스트 공동 6위, 리바운드 4위를 기록했다.



제퍼슨을 앞세운 LG는 1월 열린 10경기에서 전승을 거뒀다. 지난해 12월31일 8위였던 LG는 1월31일 공동 4위까지 점프했다. LG는 2011-2012시즌 원주 동부(2012년1월1일~1월24일·9승)에 이어 1월 전경기 승리를 거뒀다. 국내프로농구에서 1월 한 달간 전승을 거둔 팀은 동부와 LG 두 팀 뿐이다. 2013-2014시즌 2월의 선수에 이어 개인통산 두 번째 월간 MVP를 수상한 제퍼슨은 6일 창원에서 열리는 LG와 경기에서 트로피와 상금을 받는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