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진호 집 공개, 남자 로망 '완벽 반영'한 집에…출연진 '반색'



 



전 프로게이머 홍진호의 집이 공개됐다.



지난 30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전현무와 심형탁이 평소 절친했던 동생 홍진호의 집을 방문했다.



이날 전현무와 심형탁은 홍진호의 집을 찾아 둘러본후 "성공했네. 옷방이 생겼다"며 "연예인 다 됐다"고 말했다.



심형탁은 홍진호의 집에 화장실이 2개인 것을 확인하고 "부자다"라며 "난 이게 항상 꿈이었다"고 놀라움을 표했다.



홍진호의 작은 방에는 컴퓨터가 2대가 마련돼 있었다. 심형탁은 "남자의 로망"이라고 부러워했고 전현무도 "네 집 중에서 이 방이 제일 부럽다"며 거들었다. 홍진호는 "함께 게임을 해야 재밌다"고 컴퓨터 2대를 놓은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홍진호는 전 프로게이머로 최근 '더 지니어스:룰 브레이커'에 출연해 활약한 바 있다. 현재 콩두컴퍼니 대표를 맡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홍진호 집공개' [사진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