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물농장' 김상중, 특별 내레이션…탐정 호랑이 됐다







'동물농장' 700회 특집에 김상중이 특별 내레이션으로 출연했다.



1일 방송된 SBS '동물농장' 700회 특집에서는 SBS '그것이 알고싶다'의 진행자인 김상중이 내레이션을 맡아 백호 사파리 폭행사건을 둘러싼 진실을 파헤쳤다.



동물농장에 목소리로 출연한 김상중은 백호 사파리 폭행사건을 둘러싼 진실을 다뤘다. 김상중은 '그것이 알고싶다'를 진행하는 특유의 말투로 실감나는 중계를 이어갔다.



김상중은 "오랜만에 김상중의 목소리가 일요일 아침에 들려서 놀라셨죠?"라고 인사를 건넨 뒤 "사실은 김상중이 아닙니다. 살아있는 화석 기상(백호이름)입니다"라고 말하며 호랑이 기상이에게 빙의했다.



서열 1위의 암컷 홍비를 비롯한 다른 암컷 백호들이 연이어 다리에 부상을 입는 사건이 발생하자 김상중은 연로한 호랑이 기상이에 빙의해 "그런데 말입니다"라는 '그것이 알고싶다' 특유의 진행 멘트를 선보이기도 했다.



한편, 1일 동물농장에 출연한 김상중은 지난해 7월에도 '동물농장' 내레이션으로 출연해 능청스러운 곰 연기와 진지한 진행으로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낸 바 있다.



네티즌들은 "동물농장 김상중, 그것이 알고싶다 하는 줄 알았네" "동물농장 김상중, 왠지 동물농장 분위기까지 무섭게 해" "동물농장 김상중, 오전에나 오후에나 목소리가 듣기 좋네" "동물농장 김상중, 백호 연기 정말 잘 해" "동물농장 김상중, 그런데 말입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동물농장 김상중' [사진 동물농장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