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유호정 이재룡, 둘째딸 공개 "친정어머니 잃은 후 낳아 애틋한 아이" '뭉클'



 

배우 유호정(46)과 남편 이재룡(51)이 둘째 딸 예빈 양과 최초로 동반 예능 나들이에 나섰다.



유호정은 최근 진행된 SBS ‘에코빌리지-즐거운 家(이하 ‘즐거운 家’)’ 녹화에서 자신과 붕어빵 외모의 딸을 공개했다.



예빈 양은 올해 초등학교 3학년이라는 어린 나이지만 엄마 유호정을 꼭 닮아 단아하고 청순한 미모를 자랑했다.



또 예빈 양은 시종일관 환하게 웃는 모습과 예의바른 행동으로 촬영장 분위기를 즐겁게 했다는 후문이다.



유호정은 “친정어머니를 잃고 큰 슬픔에 빠졌을 때 둘째 예빈이를 낳아서 더 애틋하게 키웠다”고 전했다.



한편 제작진은 유호정이 내조의 여왕답게 직접 담근 매실청을 가져오는 등 주부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고 말했다.



‘딸 바보’ 유호정의 모습은 오늘(28일) 오후 11시 15분 ‘즐거운 家’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재룡 유호정’ [사진 ‘즐거운 家’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