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에어부산 진에어, 초특가 항공권 '기회 놓치면 하반기까지 기다려야'





 

진에어와 에어부산이 27일 오전부터 최저가 항공 예매를 시작했다.



27일 한 때 접속자가 몰리면서 진에어와 에어부산 양 홈페이지가 마비될 만큼 인기를 얻고 있다.



항공권에는 10만원 미만 항공권도 있어, 저렴한 항공권을 구매하려는 고객들의 구미를 당기고 있다.



진에어는 현 취항 노선 중 14개 국제선, 1개 국내선과 오는 3월 취항 예정인 오사카 노선까지 총 16개 노선을 연중 가장 낮은 가격에 판매하는 진마켓(진Market)을 27일부터 2월 5일까지 열흘간 진행한다. 또한 진에어는 100원부터 시작하는 '여행 Lucky Bag' 역경매 이벤트도 연다. Lucky Bag에는 항공권, 의류, 가방, 여행 아이템이 들어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진행되는 2015년 상반기 진에어 진마켓은 오는 3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6개월 사이 운항하는 항공편을 대상으로 하며 27일 오전 10시부터 진마켓 사이트와 진에어 모바일 앱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2012년부터 국내 항공업계 최초로 백화점 정기세일 개념을 도입한 진에어는 매년 상하반기 총 2차례 정기적으로 온라인 특가 기획전을 실시해 왔다.



27일 서버가 다운됐던 에어부산은 28일 오후 11시 50분부터 오전 1시까지 서버를 점검할 예정이다. 이 시간 때 예약발권 및 여정변경, 환불은 불가능하다.



이번 에어부산에서 준비한 특가 상품은 일본, 중국, 동남아 노선이 10만원 대를 웃돌며 예약은 국내선은 28일까지 국제선은 28일부터 31일까지 가능하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에어부산 특가상품 끌린다" "에어부산 특가 벌써 다 매진일 것 같네" "에어부산 이용해 일본가면 엄청 저렴하겠군" "에어부산 처음 들어보는 항공사인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에어부산' '진에어' [사진 에어부산 웹사이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