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급 최초 9단 자동 변속기…올-뉴 크라이슬러 200 예약

동급 최초 9단 변속기 탑재, 미국 최고 안전 등급을 달성 한 크라이슬러 200은 2월 3일 출시 예정이다.


FCA 코리아가 다음달 3일 출시를 앞두고 있는 ‘올-뉴 크라이슬러 200’의 사전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크라이슬러 200은 미국 자동차 매체 워즈오토가 선정한 ‘2014, 10대 베스트 인테리어’ 상을 수상한 모델이다. 크라이슬러는 판매량 증가에 큰 영향을 줄 모델로 기대하고 있다.



크라이슬러 200에는 동급 최초의 9단 자동 변속기가 탑재된다. 이 변속기는 주행 때 엔진회전수(RPM)를 낮춰 소음을 줄이고 연비를 올리는데 도움을 준다. 변속기는 기존의 막대형이 아닌 원형 다이얼을 돌리는 ‘로터리 시프터’ 방식으로 작동한다.



안전성 부분에서도 경쟁력을 갖추려 했다. 60여 개에 이르는 안전 및 보안 기술을 적용해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의 충돌 테스트에서 최고 등급인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를 받았다.



크라이슬러 200은 새로운 공장에서 생산된다. 바로 미국 미시간 주에 있는 스털링 하이츠 조립 공장이다. 모든 공정이 로봇을 통해 이뤄지는 완전 자동화 공장이다. 또한 최첨단 페인트 공장도 갖춰져 조립 완성도를 높였다. 크라이슬러는 이 공장을 위해 총 10억 달러(약 1조1천억원)를 투자했다.



크라이슬러 200 사전 예약은 전국 FCA 전시장이나 고객지원센터(080-365-2470)를 통하면 된다. 차량 출고는 2월3일 공식 출시 이후에 시작되며 선착순 100명에게 무선 블루투스 스피커를 증정한다.



오토뷰=전재휘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