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해진, '남인방' 촬영장 뒤집어 놓은 그의 애드리브는?





 

배우 박해진(32)이 중국드라마 '남인방-친구' 촬영을 하고 있는 가운데 중국배우 장량과의 키스신을 연상케 하는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공개된 스틸 속 박해진은 장량의 얼굴을 그윽한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는가 하면 장량의 얼굴을 두 손으로 잡고 입을 맞추려는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에 두 사람 사이에 과연 어떤 상황이 벌어졌는지 누리꾼들 사이에서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이는 극중 박해진과 장량이 술자리에서 만취해 키스 직전까지 다다르는 상황으로 박해진의 애드리브가 더해져 더욱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어 갔다는 후문이다.



'남인방-친구'는 평소 절친으로 알려진 박해진과 장량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만큼 드라마 속에서 펼칠 두 사람의 호흡에 관심이 쏠린다.



'남인방-친구'는 30대 남자들의 우정과 사랑을 다룬 드라마로 그들이 처음 우정을 맺게 된 20대 초반의 장면이 자주 등장한다. 이에 '남인방-친구'를 통해 풋풋한 박해진의 20대의 모습부터 성숙함 가득한 30대의 모습까지 모두 만날 수 있다.



특히 박해진은 극중 20대로 돌아간 장면을 무리 없이 소화, 위화감 제로의 동안 페이스를 자랑한다. 평소 매끈한 꿀 피부로 정평이 난 박해진은 30대라고는 도저히 믿기지 않을 정도의 훈훈한 동안 외모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번 '남인방-친구'는 3년 전 중국에서 큰 인기를 누렸던 '남인방'의 두 번째 시리즈로 SBS '닥터 이방인'으로 인연을 맺게 된 진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두 사람의 재회에도 많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박해진이 출연하는 '남인방-친구'는 2015년 중국 내 방영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더블유앤컴퍼니]

'박해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