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추사랑 "모델 할래" 발언에…야노시호·추성훈 "안 돼"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추성훈-사랑 부녀가 엄마 야노시호의 고향집을 방문했다.



25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추성훈-사랑 부녀는 야노시호의 고향집을 방문했다.



야노시호는 자신의 유치원 졸업 사진을 발견하고 “아! 이럴 때가 있었다”며 “키 크지? 이때부터 제일 뒷 줄에 섰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사진 속 야노시호는 동그란 눈과 오뚝한 코, 가느다란 팔다리를 자랑했다. 이에 추성훈은 “(야노시호의 조카) 유메를 닮았다”고 말하며 유메에게 모델이 될 것을 권했다.



야노시호와 추성훈이 유메에게 모델이 될 것을 추천하자 옆에 있던 추사랑은 “나도 모델할래”라고 말했다.



그러나 야노시호는 추사랑에게 “사랑이는 안 돼”라고 말한 뒤 “사랑이도 모델 되고 싶어? 유메랑 아이돌 해”라고 덧붙였다. 아빠 추성훈은 추사랑에게 “사랑이는 다리가 좀 짧아”라고 냉정하게 말해 보는 이를 웃게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