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에어아시아, 전 노선 유류할증료 폐지





유가 하락 추세 반영

에어아시아 그룹이 전 세계적으로 유가가 하락하는 추세를 반영해 26일부터 유류할증료를 폐지한다고 밝혔다.



에어아시아의 단거리 노선은 물론 장거리 노선에 취항하는 계열사 ‘에어아시아엑스’도 유류할증료를 폐지한다. 에어아시아 그룹은 지난 2008년 전 노선에 걸쳐 유류할증료를 폐지했으나 2011년 유가 폭등으로 유류할증료를 재도입했다. 토니 페르난데스 에어아시아 그룹 회장은 “이번 결정은 국제 유가 하락에 맞춰 지난해 11월에 이미 확정했다”며 “유류할증료를 없애고 여행 경비를 낮춤으로써 여행업계의 경기 회복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유류할증료 폐지로 에어아시아 필리핀이 운항하는 인천~보라카이·세부·마닐라 노선은 7만9000원부터, 부산~보라카이 노선은 8만9000원부터 예약할 수 있게 됐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