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세희 황재균, 열애설 부인…SBS 스포츠 "만난 적도 없다, 당황스러워"







롯데 자이언츠 내야수 황재균(28)과 SBS 스포츠 아나운서 김세희(26)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양측 모두 이를 부인했다.



지난 22일 한 매체는 황재균 선수와 김세희 아나운서의 측근의 말을 빌려 두 사람이 최근 만남을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김세희 아나운서가 속한 SBS 스포츠 한 관계자는 22일 “김세희 아나운서는 황재균 선수랑 만난 적도 없고, 친하고 그런 사이도 아니다”라며 “그래서 당황스러워하고 있는 상황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황재균의 구단인 롯데 측은 “황재균은 현재 전지훈련 중이라 (미국) 애리조나에 있어 확인이 어렵다. 또 선수의 개인적인 부분이기에 공식입장을 내놓지는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세희 아나운서는 지난 2013년부터 SBS 스포츠의 전신인 SBS ESPN의 아나운서로 재직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SBS 스포츠 아나운서로 활동하고 있다. 김세희는 국내 주요 스포츠 경기 중계와 함께 ‘스포츠센터’ 등 스포츠 관련 프로그램에도 출연하고 있다. 큰 키에 늘씬한 몸매, 청순한 미모로 야구 여신, 골프 여신 등 ‘스포츠 여신’이라고 불리며 남성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세희 황재균’‘김세희 황재균’ [사진 김세희 SNS]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