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주말에도 포근한 날씨…일요일 오후부터 비

주말에도 바깥 나들이하기 좋은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하지만 일요일인 25일 오후 들어서는 수도권 등에 비가 오겠다고 기상청이 23일이 밝혔다. 경기 북부와 강원도 영서ㆍ산간에는 일부 눈이 오는 곳도 있겠다.



24일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6도에서 영상 3도, 낮 최고기온은 영상 6~11도를 기록할 전망이다. 평년(최저 영하 -12도~영상 3도, 최고 영상 1~8도)보다 5도 이상 높은 기온이다.



포근한 날씨는 25일에도 이어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4도~영상 5도, 낮 최고기온 영상 4~11도로 예상된다. 하지만 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후 들어 전국이 차차 흐려지고 서울ㆍ경기와 충청 이남 서해안에는 비가 오겠다. 비는 오후 늦게 전국 대부분의 지역을 확대돼 26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경상 남ㆍ북도에는 27일에도 비가 오겠다. 비가 그친 뒤 기온이 떨어져 28일부터 평년 수준을 회복할 전망이다.



한편 기상청은 23일 ‘3개월 전망’을 발표하고, 2~4월 기온이 평년보다 비슷하거나 높겠다고 밝혔다. 다만 3월에는 일시적으로 대륙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기온 변화가 크겠다고 덧붙였다.



김한별 기자 idsta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