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늘과 주말 날씨, 평년 수준 웃도는 포근함…미세먼지는?





 

당분간 기온이 평년 수준을 웃도는 포근한 날씨일 것으로 보인다. 23일 낮은 전국적으로 맑고 포근할 것으로 얘상된다.



전국이 평년기온보다 높겠다. 아침에는 어제보다는 기온이 조금 떨어져 서울 영하 2℃, 광주 영하 1℃로 시작하겠지만 낮에는 서울 6℃, 광주 8℃로 큰 추위 없이 포근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7도에서 영상 2도, 낮 최고기온은 4도에서 9도가 되겠다.



미세먼지 농도도 전국이 ‘보통' 단계를 보이겠다. 다만 오후부터 대기오염물질이 증가하면서 내륙지방을 중심으로는 일시적으로 ‘나쁨' 단계를 보일 수 있다.



기상청은 23일 중국 상하이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고 예보했다.



동해상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바다의 물결은 4.0m까지 높게 일겠고 그 밖의 해상에서는 0.5~3.0m로 일겠다.



주말인 24일(토요일), 25일(일요일)은 포근한 기운이 이어지겠으며, 일요일 오후 수도권을 시작으로 월요일엔 전국에 또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주말 날씨’‘주말 날씨’ [사진 기상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