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늘과 주말 날씨, 전국적으로 맑고 포근하지만 일요일부터 비





 

당분간 기온이 평년 수준을 웃도는 포근한 날씨일 것으로 보인다. 23일 낮은 전국적으로 맑고 포근할 것으로 얘상된다.



전국이 평년기온보다 높겠다. 아침에는 어제보다는 기온이 조금 떨어져 서울 영하 2℃, 광주 영하 1℃로 시작하겠지만 낮에는 서울 6℃, 광주 8℃로 큰 추위 없이 포근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7도에서 영상 2도, 낮 최고기온은 4도에서 9도가 되겠다.



미세먼지 농도도 전국이 ‘보통' 단계를 보이겠다. 다만 오후부터 대기오염물질이 증가하면서 내륙지방을 중심으로는 일시적으로 ‘나쁨' 단계를 보일 수 있다.



기상청은 23일 중국 상하이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고 예보했다.



동해상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바다의 물결은 4.0m까지 높게 일겠고 그 밖의 해상에서는 0.5~3.0m로 일겠다.



주말인 24일(토요일), 25일(일요일)은 포근한 기운이 이어지겠으며, 일요일 오후 수도권을 시작으로 월요일엔 전국에 또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주말 날씨’‘주말 날씨’ [사진 기상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