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ECB 양적완화에 전세계 증시 일제히 환호

유럽중앙은행(ECB)이 예상을 뛰어넘는 양적완화를 발표한 덕에 국내 증시를 비롯한 세계 증시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23일 오전 10시 20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0.90% 오른 1938.20을 기록하고 있다. 코스닥도 0.81% 오른 583.13을 기록했다. 내년 9월까지 최소 1조1400억 유로를 공급할 계획이다. 이는 시장 예상치인 5000억~6000억 유로의 두 배 수준에 달한다. 마리오 드라기 ECB 총재는 인플레이션율 중기 목표(2%)를 보면서 양적완화를 저울질하겠다고 밝혀 적용 기간이 연장될 수 있음을 시사했다.



이에 따라 전날 세계 주요국 증시는 일제히 상승세를 보였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59.70포인트(1.48%) 상승한 1만7,813.98에 마감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지수는 31.03포인트(1.53%) 오른 2,063.15에, 나스닥 종합지수도 82.98포인트(1.78%) 상승한 4750.40에 각각 장을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 지수도 1.32% 상승했고 영국과 프랑스 증시 주요 지수도 1%대 상승했다.



김창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