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우리카드 사장에 유구현씨 선임

우리카드는 22일 주주총회에서 유구현(58·사진) 전 우리은행 부행장을 신임 사장으로 선임했다.



유 부행장은 1982년 상업은행에 입행해 대구경북영업본부장과 마케팅지원단상무 등을 지냈다. 우리프라이빗에퀴티(PE) 사장엔 김병효(59) 전 우리아비바생명 사장이 선임됐다. 우리종금 신임 사장엔 정기화(56) 전 우리은행 부행장이 내정됐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