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미스 레바논, 미스 이스라엘과 셀카 찍었다가 …



미국 마이애미에서 열리는 미스 유니버스 대회 도중인 지난 11일 미스 이스라엘 도론 마탈론(맨 왼쪽)이 인스타그램에 미스 레바논 살리 그레이지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려 논란이 일었다. 2006년 전쟁 이후 이스라엘과 준전시 상태인 레바논은 이스라엘인과 접촉만 해도 구속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레이지는 “내가 미스 일본, 미스 슬로베니아와 사진 찍으려 할 때 마탈론이 갑자기 끼어들었고 일방적으로 SNS에 올렸다”고 해명했다. 왼쪽부터 마탈론, 그레이지, 미스 슬로베니아 우르스카 브라코, 미스 일본 쓰지 게이코. [사진 마탈론 인스타그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