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민정 소속사 "이민정 임신…시기가"

‘이병헌’ ‘이민정’. [사진 중앙포토]
 



이병헌-이민정 부부가 아이를 가졌다.



이민정 소속사 엠에스팀 측은 19일 공식보도자료를 내고 “이민정이 현재 임신 27주 중이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임신 사실을 뒤늦게 알리게 된 것에 대해 “한 가정의 아내로 아이를 갖게 된 일은 축복할 일이지만, 최근 불미스러운 일들로 인해 이를 알리는 것에 조심스러운 부분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산모의 안정을 위해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점 등으로 인해 임신 사실에 대한 공개 시기를 고민할 수밖에 없었다. 여러 가지 상황으로 인해 발표 시기를 고민할 수 밖에 없었던 점을 이해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여러가지 상황으로 인해 발표 시기를 고민할 수 밖에 없었던 점 이해를 부탁드린다. 일련의 사건들로 지금까지 걱정해주신 분들께 먼저 감사드린다”며 “많은 고민 속에 가족을 위해 마음을 다잡고 최선을 다해보려 한다. 지금까지 기다리며 지켜봐 주신 분들께 앞으로 좋은 모습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인사했다.



현재 임신 27주로 알려진 이민정의 출산 예정은 4월로 당분간 육아에 전념할 예정이다.



한편 이민정과 이병헌은 지난 2013년 8월 결혼식 당시, 2세 계획을 묻는 질문에 이병헌 “계획은 아직 세우지 않았다. 하나건 둘이건 셋이건 감사히 키울 것 같다”고 밝힌 바 있다.



또 당시 이병헌은 “많은 사람에게 알려진 사람으로 살다보니 감사하기도 하지만 힘든 부분도 있다. 앞으로 큰 일이 많을 것이다. 크게 행복하고 크게 힘든 일이 살면서 많았다”고 전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병헌’ ‘이민정’.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