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 대통령 "개헌 논의할 시점 아니다"

박근혜 대통령은 개헌 논의를 할 시점이 아니라는 뜻을 다시 한 번 명확히 밝혔다. 박 대통령은 12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개헌으로 모든 날을 지새우면서 경제활력을 찾지 못하면 그 피해가 고스란히 국민한테 돌아간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지금 가장 중요한 것이 경제활성화와 민생 안정, 우리 경제를 발목 잡고 있는 구조개혁”이라며 “이 때를 놓치게 되면 세계 속에서 경쟁력을 잃어서 30년의 성장을 못한다”고 말했다. 이어 “모든 역량을 거기 집중해야 하는데 개헌 논의를 시작하면 어떻게 논의하냐는 보지 않아도 자명하다”며 “경제 등 시급한 문제들은 다 뒷전으로 가버리면 우리나라가 어떻게 되겠느냐. 너무나 결과가 자명하다”고 했다.



이정봉 기자 mol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