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준하, 입이 ‘쩍’ 벌어지는 유재석 출연료 언급…역시 출연료도 ‘유느님’





개그맨 정준하(44)가 동료 유재석(43)의 출연료를 언급했다.



정준하는 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자신의 출연료가 예전보다 올라갔다고 밝혔다.



이날 MC 김국진은 정준하가 MBC 예능 ‘무한도전’에서 자신의 출연료가 “유재석의 10분의 1이다”라고 언급한 내용에 대해 질문했다.



이에 정준하는 “재밌으려고 한 이야기”라고 해명했다. 김구라는 “그 정도까지는 아니다. 3분의 2나 2분의 1 정도 될 걸로 생각한다”고 추측했다.



정준하는 “아마 유재석은 (출연료가) 더 이상 올라갈 수 없을 것”이라며 “상한가가 있다”고 말했다. 김구라는 “먹으면 토해내는 수준일 것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가에 따르면 유재석의 TV프로그램 출연료는 회당 900만 원에서 1200만 원 정도 수준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황금어장 라디오스타’ 캡처]









‘유재석 출연료’ ‘유재석 출연료’ ‘유재석 출연료’ ‘유재석 출연료’ ‘유재석 출연료’ ‘유재석 출연료’ ‘유재석 출연료’ ‘유재석 출연료’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