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달환 3월 결혼, 예비신부는 1세 연하 회사원…"보고만 있어도 예쁜 커플"







배우 조달환이 결혼한다.



조달환 소속사 채움엔터테인먼트는 조달환이 1세 연하의 회사원 최 모씨와 3월 21일 서울 반포 세빛둥둥섬 플로팅아일랜드 컨벤션홀에서 결혼한다고 8일 발표했다.



조달환과 최씨는 지난 2013년 여름 처음 만났으며 1년 6개월의 교제 끝에 결혼을 하게 됐다. 두 사람의 열애 소식은 최씨가 SNS에 조달환과 관련된 사진을 연이어 올리며 알려졌다.



소속사 관계자는 “보고만 있어도 정말 예쁜 커플이다”라며 “변함 없이 서로에게 한결같고 존중하고 아름다운 사랑을 지켜온 두 사람이 이제 연인에서 부부로 새로운 출발을 하려 한다”고 전했다.



한편 조달환은 지난 2001년 SBS 시트콤 ‘허니허니’로 데뷔했으며 영화 ‘두사부일체’ ‘색즉시공’ ‘댄싱퀸’ ‘공모자들’ ‘해적: 바다로 간 산적’ ‘레드카펫’ ‘기술자들’ ‘상의원’ 등을 통해 코믹하고 개성 있는 캐릭터로 얼굴을 알렸다.



조달환은 KBS 새 금요 미니시리즈 ‘스파이’에서 국정원 첩보 전문가 김현태 역할로 출연할 예정이다. ‘스파이’는 9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조달환 결혼’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