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 FBI국장, "'인터뷰' 제작 소니픽서스 해킹은 북한 확실"

제임스 코미




미 연방 수사국, FBI 국장 발언이 화제다.



FBI 제임스 코미 국장은 북한 김정은의 암살을 다룬 영화 ‘인터뷰’를 제작한 소니 픽처스의 해킹 배후는 북한임을 확신한다고 해 귀추가 주목된다.



지난 7일(현지시각) 제임스 코미 국장은 뉴욕 포드햄대학 사이버안보 회의에서 “소니에 대한 위협은 북한이 전적으로 이용하는 IP주소로 추적됐다”며 “북한이 자신들의 정체를 숨기려고 가짜 서버를 사용한 증거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해커들이 종종 실수를 저질러 북한에서만 접속할 수 있는 서버를 이용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코미 국장은 "이번 소니 해킹은 역대 가장 심각한 사이버 공격이었다"며 "북한이 추가로 공격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제임스 클래퍼 국가정보국(DNI) 국장도 "북한은 미국이 저지하지 않으면 미국의 이익에 반하는 공격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지난 2일 북한 정권과 소니 해킹이 관련 있는 것으로 결론짓고 북한의 대남, 해외 공작업무 총괄기구인 정찰총국과 노동당 간부 등을 대상으로 하는 대북제재 행정명령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미 FBI 국장의 발언에 누리꾼들은 “미 FBI 국장, 진짜야?” “미 FBI 국장, 해킹은 ‘인터뷰’ 때문에 한 것인가” “미 FBI 국장, 무슨 일이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제임스 코미 美 FBI 국장'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