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간추린 뉴스] 위증 교사 혐의 전재용씨 체포해 조사

서울중앙지검 외사부는 지난 5일 전두환 전 대통령의 차남 재용(51)씨를 위증교사 혐의로 체포해 다음 날 밤 늦게까지 조사한 뒤 석방했다. 전씨는 조세포탈 혐의로 기소돼 항소심 재판을 받던 중 증인에게 허위 진술을 하도록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전씨가 소환에 4차례 불응하자 체포영장을 발부 받았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