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혜진, 이현이 '체질 자랑'에 분노, 운동 비결은?

`이현이 한혜진` [사진 일간스포츠]




 

모델 이현이가 선배 한혜진이 모델 군기반장이라고 폭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5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한혜진과 이현이가 출연해 냉장고를 공개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MC들은 한혜진과 이현이의 모델 기수에 관해 물었고, 한혜진은 "나이는 동갑인데 기수는 차이가 많이 난다. 내가 6~7년 선배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현이는 "선배 한혜진에게 설움 당한 적 많다"며, "한혜진은 나에게 '야' '현이야'라고 부르는데 난 항상 '선배'라고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한혜진은 "이현이도 이제 9년 차 정도 된다. 대부분 이렇게 오랫동안 같이 일을 하면서 봤으면 말 편하게 하라고 할 법도 한데 왜 그게 안 되는지 나도 모르겠다"고 말했다.



그러자 MC들은 "모델들도 '야. 내 밑으로 집합' 이런 걸 하냐"는 짓궃은 질문에 한혜진은 "그런 걸 왜 하느냐"고 부인했다.



한혜진의 부인에 이현이는 "그런 거 다 한다"면서, "데뷔년도 별로 서야 하는데, 한혜진이 앞에 앉으면 난 저 끝에 앉아야한다"고 밝혔다. 이에 한혜진은 "'얘들아 모여봐~'라고 한 거다"고 해명해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이날 이현이는 "나는 먹는 열량에 비해서 많이 소비하는 것 같다. 중학교 때까지 육상선수로 활동했다. 그때 온몸에 근육이 많이 생긴 것 같다"며 "삼겹살과 소주도 좋아하고, 라면은 남편과 둘이서 3개 먹는다"고 말해 한혜진의 폭풍질투를 받았다.



한혜진은 "식단 조절을 열심히 한다"며 "달걀, 고구마가 주식이고, 샐러드는 과일 샐러드를 먹는다. 라면은 반개만 먹는다"라고 몸매 관리를 위해 식단을 철저히 지킨다고 밝혔다.



또 한혜진은 팔굽혀펴기를 응용한 플랭크 자세에서의 운동법까지 선보여 몸매 관리를 위한노력을 드러냈다.



하지만 이현이는 운동법을 묻는 질문에 "나는 전혀 안 한다"라고 답했고, 한혜진은 "정말 재수없다"라고 짜증을 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일간스포츠]





'이현이 한혜진, 이현이 한혜진, 이현이 한혜진, 이현이 한혜진, 이현이 한혜진, 이현이 한혜진, 이현이 한혜진, 이현이 한혜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