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롯데리아 '라면버거' 한정판 출시…파비앙 뿔났다 "내 허락 받지도 않고"

`라면버거` [사진 롯데리아 홈페이지]






롯데리아가 라면버거 50만개 한정판을 출시한 가운데 방송인 파비앙이 불편한 심경을 드러냈다.



방송인 파비앙은 6일 자신의 트위터에 “두 달 전에 제가 개발한 라면 버거 왜 이제야 롯***에서 판매하는 걸까요? 허락 없이”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파비앙은 케이블채널 MBC 에브리원 ‘100인의 선택-최고라면’에서 수여받은 ‘최고셰프’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와 함께 빵 대신 삶은 라면을 이용해 만든 ‘라면버거’사진도 함께 올렸다. 파비앙이 공개한 라면버거는 고기와 패티 야채, 베이컨 등을 빵 모양으로 구운 라면으로 감쌌다는 점에서 롯데리아가 이날 출시한 라면버거와 흡사한 모양이다.



한편 롯데리아가 6일부터 국민 간식 라면을 햄버거로 형상화한 메뉴인 라면 버거를 전국 롯데리아 매장에서 한정 판매한다.



롯데리아 라면버거는 삶은 라면을 구워 부드러운 식감을 강조한 제품으로 라면 특유의 맵고 얼큰한 맛을 나타내기 위해 할라페뇨 소스를 토핑해 닭가슴살 치킨 패티와 어울린 불닭 컨셉트를 활용한 이색 제품이다.



롯데리아의 2015년 첫 한정 제품인 라면버거는 지난 99년 출시되어 두터운 매니아 층을 형성하고 있는 야채라이스 불고기 버거 이후 약 16년 만에 출시되는 이색 제품이다.



라면버거의 가격은 단품은 3400원, 세트 메뉴는 5400원이다. 라면 버거는 출시 이전부터 전국 롯데리아에 우선 고지물이 게재 되면서 많은 고객들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작년 12월 31일 롯데리아 공식 SNS 채널 페이스북에 등록된 라면버거 출시 컨텐츠는 1만개 이상 좋아요와 3000개 이상의 댓글이 작성되며 높은 인기를 롯데리아의 라면버거 출시에 대해 소비자들이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롯데리아 관계자는 “라면 버거는 국민의 대표 간식인 라면을 모티브로 활용한 제품으로, 기존 햄버거의 정형화된 틀을 벗어난 이벤트 제품이다”며 “출시 이전부터 지속적인 고객들의 관심을 갖고 있는 제품으로 향후 제품 판매와 고객의 반응에 따라 정식 제품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라면버거’ [사진 롯데리아]



‘라면버거,라면버거,라면버거,라면버거,라면버거,라면버거,라면버거,라면버거,라면버거,라면버거,라면버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