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리앙쿠르 암초, 미 CIA에서 삭제 하루 만에 복원…동해는 여전히 '일본해'로 표기





‘리앙쿠르 암초’.

 

미국 중앙정보국(CIA)가 ‘국가정보보고서’ 한국편 지도에서 독도의 미국식 표기인 ‘리앙쿠르 암초’(Liancourt Rocks)를 삭제했다가 하루 만에 복원했다.



CIA 홈페이지에 5일(현지시간) 게재된 국가정보보고서 지도에 따르면 리앙쿠르 암초는 한국편 지도와 일본편 지도에 모두 등장한다.



지난 4일(현지시간) 리앙쿠르 암초는 한국편 지도에는 없고 일본편 지도에만 등장해 논란을 빚었다.



이에 우리 정부는 이날“필요한 시정이 이뤄지도록 적극 노력 중"이라며 우리 지도에 관련 표기가 이뤄져야 한다는 점을 미국 CIA와 국무부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CIA는 지도 수정 과정에서 단순한 업무 실수로 한국편 지도에 리앙쿠르 암초를 누락했다고 해명하고 즉각 수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독도 관련 시민단체들은 독도 명칭 사용을 요구해 왔다. 하지만 CIA는“1954년 한국에 점령당한 리앙쿠르 암초에 대해 한국과 일본이 영유권을 주장한다”는 설명과 함께 한국편, 일본편 지도에 모두 리앙쿠르 암초를 표기했다.



CIA의 국가정보보고서는 세계 주요기관들이 국가정보 인용 때 기본 잣대로 활용하는 자료로 CIA는 최근 각종 정보를 수정해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CIA는 국가정보보고서에서 동해의 명칭은 여전히 ‘일본해’(Sea of Japan)로 단독표기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