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정연 아나운서, KBS 사표 제출…연이은 아나운서 퇴사, KBS 위기?



 

오정연(32) 아나운서가 KBS에 사표를 제출했다.



5일 KBS 아나운서실 관계자는 한 매체를 통해 “오정연 아나운서가 2월 3일 자로 사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현재 공식적인 사표 처리 절차를 밟는 중이다"라고 밝혔다. 예정대로라면 오정연 아나운서는 오는 2월 3일 퇴사한다.



한편 오정연 아나운서는 2003년 청추 MBC 아나운서로 입문, 이후 2006년 KBS 32기 공채 아나운서로 뽑혔다.



오정연 아나운서는 입사 후 ‘생생정보통’, ‘튼튼 생활체조’, ’애니월드’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해왔지만 최근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해 눈길을 끌었다.



오정연 아나운서는 지난해 12월에도 KBS 퇴사설에 한 차례 휩싸인 적 있지만 당시 KBS 측은 “오정연 아나운서의 퇴사는 금시초문이다”며 말을 아낀 바 있다.



오정연 아나운서가 프리랜서 전향을 위해 KBS에 사표를 제출한 가운데 연예기획사와 물밑 접촉을 하고 있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오정연 아나운서의 행보에 네티즌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KBS]









‘오정연 프리랜서’ ‘오정연 프리랜서’ ‘오정연 프리랜서’ ‘오정연 프리랜서’ ‘오정연 프리랜서’ ‘오정연 프리랜서’ ‘오정연 프리랜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