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상민 의원, 김경란 웨딩화보 공개…"경란씨 꿈 이뤄주고 싶다"





김경란(38) 아나운서와 김상민(42) 새누리당 의원의 웨딩화보가 공개됐다.



김상민 의원은 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경란과 함께 찍은 웨딩화보를 게재했다. 이들의 웨딩화보에는 두 사람이 서로 팔짱을 끼고 행복하게 미소를 짓는 모습이 담겨 있다.



웨딩화보 공개와 함께 김상민 의원은 “경란 씨는 2012년부터 3년 동안 세 차례 아프리카 남수단을 방문하며 교육지원과 봉사활동을 꾸준히 해 왔고, 경란 씨의 오랜 꿈 중 하나는 세상에서 가장 가난한 나라인 남수단 어린이들을 위해 학교를 지어주는 일이다”며 “저도 경란 씨의 꿈을 응원하고 함께하고 싶어졌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이번 결혼식에 참석해주시는 하객들의 이름으로 내전으로 고통받는 남수단 아이들을 돕는 시작을 하려 한다. 결혼을 축하해 주기 위해 오신 분들의 사랑과 축복을 남수단 어린이들에게 전달하고 그곳에 아이들을 위한 학교를 건립하게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김경란은 2011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홍보대사로 선정된 후 남수단에 매년 방문해 봉사활동을 해 왔다. 이들은 결혼식장에도 남수단 아이들을 돕기 위한 하객 대상 캠페인 부스를 설치키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상민과 김경란은 2월 중 어린이재단과 함께 남수단을 방문해 지원금을 전달하고 학교 설립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이들은 오는 6일 비공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경란 웨딩화보’‘김경란 웨딩화보’ [사진 김상민 SNS]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