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정상회담’ 션 게스트로 출연! 각 나라의 기부 문화에 대해 토론





션이 JTBC ‘비정상회담’에 출연해, 기부에 대한 생각과 각 나라의 기부 문화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최근 진행된 ‘비정상회담’ 녹화에 게스트로 출연한 션은 “평상시에 기부나 봉사를 많이 하는데 팬들이 좋아하는 음악도 안 하고 온 가족이 지구를 구하는 데만 힘쓴다고 하더라”며 본인의 안건을 상정했다.



이에 캐나다 대표 기욤 패트리는 “캐나다 사람들이 평균적으로 연봉의 0.8%를 기부하고, 4명 중 1명은 한 달에 4시간 이상 재능기부를 한다”며 캐나다의 기부 문화를 설명했다.



중국 대표 장위안은 “동양 사회에는 자녀에게 재산을 물려주는 문화가 있어서 다른 나라에 비해서는 기부 참여율이 낮은 것 같다”고 기부에 대한 중국의 인식을 설명했다.



이밖에 ‘좋은 세상 만들기’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는 5일 월요일 밤 11시, JTBC ‘비정상회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