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왕버섯 효능, 항산화에 탁월…'나이 한 살 덜 먹기'





 

대왕버섯, 아로니아, 가자미식해가 고혈압 건강식으로 주목받고 있다.



4일 방송된 MBN ‘천기누설’은 ‘한 살 덜 먹기 프로젝트’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노화의 가장 큰 적인 ‘활성 산소’를 없애는 다양한 항산화 식품과 사례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는 아로니아, 가자미 식해 등이 소개됐는데 무엇보다 관심을 끈 것은 바로 ‘대왕버섯’이다.



실제 크기만큼이나 영양성분이 풍부하다고 해서 이름 붙여진 대왕버섯은 느타리버섯 과에 속하는 아위버섯의 한 종류로 식용버섯 가운데 그 크기가 가장 크다. 또 각종 비타민과 아미노산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어 그 맛과 향이 진하고 풍부하며, 대표 항산화 물질이라 할 수 있는 비타민C의 양이 석류의 약 40배, 사과의 60배 이상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대왕버섯 속 칼륨은 나트륨 배출에 도움을 줘 나트륨 과잉으로 인한 고혈압 예방에 효과가 있다.



한편 가자미 식해는 퇴행성 관절염 등 뼈 노화를 늦춰주고 아로니아는 가장 먼저 노화가 시작되는 눈 건강을 지켜준다.



온라인 중앙일보

‘대왕버섯 효능’‘대왕버섯 효능’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