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 대통령 "한반도에 평화와 번영이 깃들기를"























박근혜 대통령이 광복 70주년이자 분단 70년인 을미년(乙未年) 새해 첫 일정으로 현충원을 참배했다. 박 대통령은 1일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에 헌화하고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의 넋을 기렸다.



박 대통령은 방명록에 “청양의 해와 광복 70주년을 맞아 한반도에 평화와 번영이 깃들기를 기원합니다. 2015. 1. 1. 대통령 박근혜”라고 적었다. 참배에는 정홍원 국무총리를 비롯한 각 부처 장·차관과 김기춘 대통령 비서실장 등 청와대 비서진이 배석했다. 또 한광옥 국민대통합위원장과 김동호 문화융성위원장, 신용한 청년위원장, 이원종 지역발전위원장, 심대평 지방자치발전위원장 등 대통령 소속 기구 위원장들도 함께 했다. 박 대통령은 이후 청와대에서 현충원 참배 참석자들과 떡국으로 조찬을 함께 했다.



신용호 기자 nov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