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병무청 "병사 10명 중 3명, 입대 이후 체격 좋아졌다"

체력은 국력이라는 말이 있는데요.

과연 나라 지키느라 고생하는 우리 군인들은 얼마나 튼튼할까요.

병무청이 현역으로 복무 중인 병사 4600여 명을 대상으로 입대 전후의 신장과 체중 등의 변화를 비교했는데요.

병사 10명 중 3명은 입대 이후 체격이 좋아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입대 전 생활습관이 불규칙적이었던 병사들도 87%가 개선됐다고 답했고, 군 복무 후 건강 상태가 좋아졌다고 답한 병사도 많았습니다.

건강해진 우리 군인들! 앞으로도 우리나라 안전하게 잘 지켜주세요.

JTBC 핫클릭

내년 여성 인구, 남성 첫 추월…2017년부터 고령 사회고소득층서 암 많이 걸린다…지난 10년간 96% 증가국민 22.5%만 자원봉사 참여…참가자 만족도는 89% 달해일자리 선택에 있어 중요한 요소 1위는 '직업 안정'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