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종로·여의도 등 곳곳에 싱크홀…서울 41곳 위험지역

[앵커]

서울시가 숨어 있는 '싱크홀 위험지역'을 조사한 결과 여의도와 종로, 강남 테헤란로 등 서울 도심에서만 41곳이 발견됐습니다.

윤정식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서울 여의도 한 지하철역 인근 도로. 일본에서 건너온 싱크홀 전문 탐사업체가 조사에 한창입니다.

땅 속 빈 공간이 의심되는 지역에 내시경 카메라를 넣었습니다.

예상대로 큰 공간이 눈앞에 펼쳐집니다.

서울시가 이렇게 도심 주요 지역을 모두 살펴본 결과, 종로, 테헤란로 등이 포함된 싱크홀 위험 지역은 무려 41곳.

이 중 보강 공사가 시급한 A급 위험 지역도 18곳이나 됩니다.

A급 위험 지역은 도로에서 단 30cm만 들어가도 빈 공간이 있는 곳을 말합니다.

서울시가 이번에 싱크홀 위험 지역을 공개한 것은 시민들의 불안감을 최소화하겠다는 취지입니다.

[이택근/서울시 도로관리과 과장 : 송파구에서 발생된 도로함몰을 계기로 사후 조치보다는 사전에 동공(싱크홀)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봅니다.]

하지만 더 적극적인 조치가 아쉽다는 지적도 나옵니다.

[박창근/가톨릭관동대 토목공학과 교수 : 싱크홀의 개수가 중요한 게 아니고 규모가 중요하거든요. 크기가 어느 정도인지 위험이 있을 것인지 이런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서울시는 내년 2월 정밀 진단을 거쳐 위험 지역으로 분류되는 곳부터 보강 공사에 착수한다는 계획입니다.

JTBC 핫클릭

[인터뷰] 이수곤 교수 "지반침하, 서울시의 직무유기"침하 주택 인근 지하수위 '급하강'…지반침하의 원인?석촌호수 부근 5층 다가구 주택 20cm가량 내려앉아석촌호수 싱크홀은 남침용 땅굴? 시민단체 기도회석촌호수 부근 다가구 주택 침하…한눈에 봐도 '위태'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