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MBC 연기대상' 송윤아, 과거 문정희에게 보낸 편지보니…"고맙고 사랑한다"







배우 송윤아가 ‘2014 MBC 연기대상’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하며 문정희에 대한 애정을 나타낸 가운데 과거 송윤아가 문정희에게 보낸 손편지가 화제가 됐다.



송윤아는 30일 서울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2014 MBC 연기대상’에서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송윤아는 “정말 감사하면서도 속상하다. ‘마마’에서 문정희가 상을 받았어야 하는데···”라고 소감을 밝히며 눈물을 쏟았다.



앞서 송윤아는 지난달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문정희에게 보낸 손편지를 공개한 바 있다.



송윤아는 손편지에서 “너와 함께했던 시간들이 적어도 나에겐 아주 소중한, 감사한 순간들이었어. 하루하루가 힘들고 버거운 순간들 투성이 일 때가 많았던 나에게 감사와 겸손을 일깨워줬고 용기를 일깨워준 귀한 메시지였어”라며 문정희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송윤아는 “동생이면서도 언니 같은 정희야. 고맙고 사랑한다. 요즘 힘든 스케줄 속에 건강관리 잘하고 오늘 최고로 즐거운 시간 보내렴. 너의 동생같은 언니가”라고 글을 맺었다.



문정희는 방송에서 송윤아의 편지를 보고 눈물을 쏟았다. 문정희는 “작품을 통해서 언니를 만났지만, 언니의 따듯한 마음을 보게 되서 너무 좋았고 행복했어. 나한테 ‘마마’라는 작품을 통해 온 선물은 언니인 것 같아. 인연 소중히 생각할게. 고맙고 사랑해”라는 답장을 보냈다.



한편 송윤아와 문정희는 MBC 드라마 ‘마마’에서 차갑고 이성적인 한승희 역과 따뜻하고 감정적인 서지은 역을 맡아 연기해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송윤아 문정희’ [사진 택시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