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키이스트 선남선녀 배우들 “복 많이 받으세요” 새해인사 …배우 박해진도?





키이스트가 2015년 새해를 맞아 팬들을 위한 깜짝 선물을 공개했다.



2015년을 하루 앞둔 31일 키이스트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키이스트 소속 배우들이 반가운 새해 인사를 전해왔다.



공개된 사진에는 낯익은 키이스트 소속 배우들이 총출동해 환한 웃음으로 새해 인사를 전하고 있어 네티즌들의 이목을 끌었다.



김수현, 정려원, 주지훈, 홍수현, 소이현, 박서준, 이현우, 박수진, 조안, 왕지혜, 박은빈, 한보름 등 키이스트 소속 배우들은 저마다 정성 가득 담은 자필로 쓴 글귀를 손에 들고 새로운 바람과 소망의 메시지를 훈훈하게 전하고 있는 것은 물론 각자 특색 있는 손글씨로 보는 즐거움도 더하고 있다.



키이스트는 이날 배우들의 따뜻한 전체 새해인사 외에도 연하장을 통해 해외 각국의 팬들에게 그동안 보내준 사랑과 응원에 대한 감사 인사도 잊지 않았다.









배우 박해진의 새해 인사도 함께 화제다.



12월 초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간 중국 드라마 ‘남인방-친구’에서 해붕 역으로 활약할 박해진은 31일 다가오는 2015년 새해를 맞아 훈훈한 자필 메시지를 전달했다.



박해진은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적은 메시지와 부드러운 미소로 눈길을 끌고 있다. 여기에 “건강하고 힘찬 새해를 맞으시길 진심으로 기원하는 마음을 담았다”고 전해 더욱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다.



특히 사진 속 박해진은 깔끔한 블랙 수트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해내고 있어 관심을 더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복 많이 받으세요’ [사진 키이스트, 더블유엠컴퍼니 제공]



‘복 많이 받으세요’ ‘복 많이 받으세요’ ‘복 많이 받으세요’ ‘복 많이 받으세요’ ‘복 많이 받으세요’ ‘복 많이 받으세요’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