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해진, 자필메시지로 새해인사 전달…메시지보다 눈길 가는 '수트간지'





배우 박해진(31)이 자필로 새해 인사를 전했다.



12월 초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간 중국 드라마 ‘남인방-친구’에서 해붕 역으로 활약할 박해진은 31일 다가오는 2015년 새해를 맞아 훈훈한 자필 메시지를 전달했다.



박해진은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적은 메시지와 부드러운 미소로 눈길을 끌고 있다. 여기에 “건강하고 힘찬 새해를 맞으시길 진심으로 기원하는 마음을 담았다”고 전해 더욱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다.



특히 사진 속 박해진은 깔끔한 블랙 수트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해내고 있어 관심을 더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박해진 자필메시지’‘박해진 자필메시지’ [사진 더블유엠컴퍼니 제공]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