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터뜨기란 일종의 뜨개질 방법…올 겨울엔 가터뜨기로 뭘 만들까?





‘가터뜨기란?’ 



가터뜨기란 무엇인지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가터뜨기란 뜨개질 방법 중 하나로 2개의 대바늘로 뜨는 대바늘뜨기 수법이다.



가터뜨기(garter stitch)의 방법은 2대의 대바늘을 왕복하여 뜨는 평편뜨기와 4개 이상의 바날으나 둘레 바늘을 이요하는 방법이 있다.



평편뜨기는 가디건, 슬랙스에 주로 이용되고 윤편뜨기는 모자, 장갑 등 작은 소품에 많이 사용된다.



또 가터뜨기는 모든 줄을 겉뜨기로 연속하여 떠서 만들어지는 뜨개무늬를 말한다.



평뜨기는 1단마다 겉뜨기만 하면 되고, 둥근뜨기는 1단마다 겉뜨기와 안뜨기를 하면 겉코가 들어가고 안코가 나오는, 즉 가로로 요철(凹凸)이 있는 바탕이 된다.



상하로는 늘어나지만 좌우로는 신축이 안 되며 바탕은 두껍다. 여기서 바탕이 너무 빽빽하면 실의 굵기에 대하여 코가 너무 죄인 것이니 굵은 바늘을 사용하고, 반대로 코와 코 사이가 느슨하여 공간이 생기면 가는 바늘을 사용한다.



겉뜨기를 하고, 1단이 끝나면 편물을 돌려 똑같이 겉뜨기를 하면, 1단은 겉뜨기(|), 2단은 안뜨기(ㅡ) 모양으로 편물이 완성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가터뜨기란’ [사진 중앙포토]





‘가터뜨기란’ ‘가터뜨기란’ ‘가터뜨기란’ ‘가터뜨기란’ ‘가터뜨기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