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연서, 신동엽 19금 발언에 당황 "영혼까지 끌어 모으셨네요"





 

배우 오연서(27)가 방송인 신동엽(43)의 19금 발언에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지난 30일 서울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2014 MBC 연기대상'에서는 드라마 '왔다! 장보리'에서 열연한 오연서와 김지훈이 '베스트 커플상' 후보에 올랐다.



이날 MC 신동엽은 무대에서 내려와 오연서-김지훈과 인터뷰를 나눴다.



신동엽은 "오늘 정말 영혼까지 끌어 모았다"라고 말했고 오연서는 어깨와 가슴라인이 드러나는 드레스에 대한 얘기로 이해하고 민망해했다.



이에 신동엽은 천연덕스럽게 "아니 머리말이에요. 무슨 생각하시는 거에요? 머리를 끌어올려서 묶으셨네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오연서는 손부채질을 하며 당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고 신동엽은 "되게 잘 어울려요. 미인들이나 잘 어울리는 머리거든요. 대단합니다"라고 칭찬했다.



한편 이날 '2014 MBC 연기대상' 대상은 '왔다! 장보리'에서 연민정 역을 맡은 이유리에게 돌아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