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려욱, '게스트하우스'서 붓기 빼려고 택한 건? "나도 써 볼까"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려욱(27)이 예능감을 뽐냈다.



28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슈퍼주니어M의 게스트하우스’에서는 낮잠카페를 찾는 슈퍼주니어M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멤버 동해(28)는 하루 적당 수면량이 7~8시간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슈퍼주니어M 멤버들의 수면량은 이에 비해 부족하다”며 낮잠카페에서 낮잠을 자길 권했다.



또 동해는 “우리가 밥을 먹었지 않냐. 얼굴이 부을 수가 있다”며 이혈기석 테이프를 준비했다. 이 테이프는 귀에 부착만 해도 얼굴 붓기 제거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귀에 부착하면 먹고 난 다음 일어났을 때 얼굴이 붓지 않는다는 동해의 말을 듣고 려욱은 귀뿐만 아니라 모든 붓기를 빼겠다는 일념 하나로 눈 밑, 코에 붙이는 등 귀엽고 엉뚱한 면모를 과시했다.



한편 SBS 예능프로그램 ‘슈퍼주니어M의 게스트하우스’는 슈퍼주니어M과 함께 골목 맛집부터 밤 문화까지 한국의 숨겨진 매력을 찾아본다. 매주 일요일 밤 12시 15분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려욱 게스트하우스’ [사진 방송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