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수원지법, 성매매 혐의 성현아 항소 기각

수원지법은 사업가 A씨와 세 차례에 걸쳐 성관계를 하고 5000여만원을 받은 혐의로 1심에서 벌금 200만원이 선고된 여배우 성현아(39) 의 항소를 기각했다. 재판부는 “ 성매수자 진술에 신빙성이 있다”며 기각 사유를 밝혔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