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나혼자 산다' 강남, 은행친구와 핑크빛? "이게 무슨 사이인건지?"

‘나혼자 산다 강남’ ‘강남’. [사진 MBC ‘나혼자 산다’ 캡쳐]


강남과 강남의 은행 친구 한송이씨가 다시 한 번 만나 화제가 되고 있다.

강남은 26일 방송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은행을 방문했다. '은행 친구' 한송이 씨에게 선물을 주기 위해 간 것.

초코과자를 선물 받은 한송이 씨는 고마움을 표시했다. 이에 강남은 "나 착하지 않나. 이런 남자 어떠냐"고 물었고, 한송이 씨는 바로 "좋아요"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한송이 씨는 "달력이 다 떨어졌는데, 오실 것 같아서 하나 숨겨놨다"며 강남에게 은행 달력을 선물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돈독한 사이를 뽐냈다.

한편 한송이 씨는 강남이 ‘나 혼자 산다’ 출연 초기, 통장 정리를 하기 위해 은행에 방문했을 때 통장에 3000여원 밖에 없는 것을 보고, 자신의 재테크 방법을 알려주며 강남과 친분을 쌓은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나혼자 산다 강남’ ‘강남’. [사진 MBC 방송화면 캡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