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오늘의 JTBC] 윤도현·바비킴 vs 성동일·이종혁 '노래 대결'

가수 윤도현·바비킴과 배우 성동일·이종혁이 자존심을 걸고 각각 자신이 속한 반의 우승을 위해 합창대회 준비에 나선다. 27일 밤 11시 방송되는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에선 네 사람의 합창대회 준비 과정이 방송된다. 고려대 사범대학 부속고등학교에 가게 된 네 사람은 축제 준비를 하던 중 합창대회가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그들은 자기 반의 우승을 위해 각자의 영역에서 쌓은 노하우를 적극 활용하기로 다짐한다.

 합창대회인 만큼 윤도현·바비킴이 속한 반이 유리할 거라는 게 대다수 학생들의 생각이다. 하지만 성동일·이종혁도 모두 연극배우로 활동하며 오랜 시간 무대 경험을 쌓았기에 결코 만만치 않을 것이라는 의견도 있었다. 가수보다 무대 연출에 필요한 장점을 더 많이 가지고 있을 거라는 게 그 이유다. 이종혁은 배우를 지지하는 의견에 보답이라도 하듯이 뮤지컬 ‘시카고’ ‘벽을 뚫는 남자’ 등에 출연한 경험을 바탕으로 관객의 시선을 잡아끄는 아이디어를 내놓는다. 과연 승자는 누가 될까. 

이정봉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