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한별 정은우 열애, "군 복부중인 세븐 결별 기사로 회자 되는것 원치 않았다"





세븐과 공식 커플로 널리 알려진 박한별(30)이 세븐(30)과 이별하고 새 남자친구 정은우(28)와 열애 사실을 공개했다.



24일 더 팩트에 따르면 세븐과 사귀었던 박한별의 새 남자친구의 주인공은 정은우이고 지난 5월 종영한 SBS 일일드라마 ‘잘 키운 딸 하나’에서 처음 만나 사랑을 키웠다고 보도했다.



이어 매체는 “취재 결과 지난 2002년 고교 시절부터 교제를 시작한 박한별과 세븐은 2009년 공개 연인으로 거듭나며 사랑을 쌓아나갔으나 결국 두 사람 앞에 놓인 난관을 극복하지 못한 채 12년 만인 올해 초 말도 많고 탈도 많은 연인 관계를 청산했다”고 전했다. 특히 박한별이 결별로 힘들어할 때 정은우가 이를 위로해줬고 두 사람은 자연스럽게 호감을 갖게된 것으로 알려졌다.



정은우의 소속사 블루드래곤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정은우와 박한별이 사귀고 있다. 최근 호감을 갖고 만나기 시작했다"며 "두 사람이 SBS 일일극 '잘 키운 딸 하나'에 출연하며 친해졌다. 드라마가 끝난 뒤에도 친하게 지내며 팀끼리 자주 만났다”고 인정했다. 이어 "드라마 촬영 당시에는 사귀는 사이가 아니었고 최근 호감을 갖고 알아가는 단계다. 드라마가 끝난 뒤에도 팀끼리 자주 만나 정확한 만남의 시기는 애매하지만 한달이 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정은우의 측근 또한 “박한별과 정은우가 교제하고 있는 것은 맞다. 드라마를 찍으며 둘이 자연스럽게 친해졌고 마음을 주고받아 연인으로 발전했다. 공개 연애는 당연히 꺼리지만 서로를 배려하며 예쁘게 만나고 있다”고 보도했다.



박한별의 소속사 데이드림엔터테인먼트도 24일 보도자료를 통해 “박한별 본인에게 직접 확인한 결과 정은우와 약한달 전쯤부터 자연스레 동료 이상의 감정으로 발전해 개인적인 만남을 가져오게 됐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정은우 군과는 함께 작품을하면서 처음 알게됐고 이후 여러 사람들과 함께 어울려지내다 약 한 달 전쯤부터 자연스레 동료 이상의 감정으로 발전해 개인적인 만남을 가져오게 됐다”라고 전한 뒤 “오랜 연인 사이를 유지해왔던 최동욱(세븐) 군과는 올해 초께 서로 상의하에 각자의 자리에서 시간을 갖기로 했다”라며 사실상 결별했음을 밝혔다.



그 동안 결별 사실을 직접적으로 밝히지 않았던 이유에 대해서는 “최동욱 군이 현재 군복무 중으로 힘든 군 생활 와중에 결별 기사로 또 한 번 회자되는 것은 원치않았고 조금이나마 배려해주고 싶은 마음이었다”라고 말했다.



정은우는 2006년 KBS 2TV 단막극 ‘드라마시티 - 이별보다 아름다운 사랑’으로 데뷔했다. 이후 ‘성장드라마 반올림3’를 비롯해 ‘히트'(07)’ ‘추노’(10) ‘신이라 불리운 사나이’(10) ‘웃어라 동해야’(11) ‘다섯 손가락’(12) 영화 ‘동갑내기 과외하기’(03) ‘불량남녀’(10) 등에 출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