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우주 3D 프린팅 성공…입체 프린트 결과물 보니 '소켓 렌치'

‘우주 3D 프린팅 성공’. [사진 나사]
지구에서 전송한 데이터를 이용해 처음으로 우주에서 3D 프린팅하는데 성공해 화제다.



미 항공우주국(NASA)는 지난 24일(현지시간) 국제우주정거장(ISS)에서 3D 프린터로 만든 첫 결과물이 나왔다고 발표했다.



지구에서 보내 온 3D 프린터 데이터를 국제우주정거장에 설치된 3D 프린터로 출력한 것이 이번이 최초다.



첫 번째 결과물은 소켓 렌치다. 소켓 렌치는 육각 볼트나 육각 너트를 풀거나 조일 때 사용하는 공구다. 박스 렌치와 용도가 비슷하지만, 박스 렌치와 달리 손잡이(몸통) 하나에 다양한 크기의 소켓을 바꿔 끼움으로써 여러 가지 치수의 볼트·너트에 사용할 수 있다.



나사는 국제우주정거장에서 비행사들이 직접 필요 부품을 만들 수 있도록 하기 위해 3D 프린팅 프로젝트를 시작해 왔다.



3D 프린팅 압출 기법이 중력 영향을 받는 만큼 ‘극미 중력(microgravity)’ 내에서 3D 압출성형이 가능할지 미지수였으나, 이번 실험 성공으로 가능성이 열렸다.



나사는 지난 9월 3D 프린터를 국제우주정거장에 배치해 명찰을 만들어 우주공간에서 처음으로 3D프린터 출력에 성공한 바 있다. 이후에도 20여 개가량 물건을 우주공간에서 출력했다. 다만 이들 3D 프린팅 제품은 모두 보급선을 통해 사전에 전달한 데이터를 이용한 것으로 지구에서 전송한 출력 데이터를 이용해 우주에서 출력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NASA는 앞으로 3D 프린터를 통해 쿠폰, 부품, 공구 등 각종 테스트 물품을 만들어낼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우주 3D 프린팅 성공’. [사진 나사]







‘우주 3D 프린팅 성공’ ‘우주 3D 프린팅 성공’ ‘우주 3D 프린팅 성공’ ‘우주 3D 프린팅 성공’ ‘우주 3D 프린팅 성공’.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