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완지시티 기성용 행운의 굴절골…"내 가슴에 고맙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스완지시티 기성용(25)이 행운의 시즌 3호골을 터트렸다.



기성용은 21일(한국시간) 영국 KC스타디움에서 열린 헐시티와 2014-2015 EPL 원정 17라운드 전반 15분 결승골을 뽑아내 1-0 승리를 이끌었다.



기성용은 팀 동료 존조 셸비에게 패스를 주고 문전으로 침투해 들어갔다. 셸비의 빠르고 강력한 중거리슛이 기성용의 가슴에 맞고 굴절돼 그대로 골망을 흔들었고, 기성용의 골로 인정됐다. 기성용은 지난 3일 QPR전 이후 18일 만에 시즌 3호골을 기록했다.



1-0으로 승리한 스완지시티는 8위(7승4무6패)로 한 계단 올라섰다. 경기 후 스카이스포츠는 기성용에게 평점 7점을 부여했다.



스완지시티는 기성용이 골을 터트린 3경기 모두 이겼다. 기성용은 8월16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전과 지난 3일 QPR전에 골을 터트렸는데, 스완지시티는 모두 승리했다.



게리 몽크 스완지시티 감독은 "기성용은 큰 선수로 성장했다"고 극찬했다. 기성용은 "행운의 골이지만 우리는 승점 3점을 얻었다. 셸비에게 고맙고, 나의 가슴에도 고맙다"고 재치있는 소감을 밝혔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