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차량에 개 매달고 운전한 40대 징역형

자신이 기르던 개를 차량에 매단 채 끌고다닌 40대에 대해 징역형이 선고됐다.



광주지법 형사2단독(부장 권태형)은 21일 개를 학대한 혐의(동물보호법 위반)로 기소된 김모(46)씨에 대해 징역 6월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정당한 사유 없이 동물에게 상해를 입혀서는 안된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이어 "음주운전과 무면허운전으로 인한 집행유예 기간에 범행한 점도 감안했다"고 덧붙였다.



김씨는 지난 9월 1일 오후 11시쯤 전남 장성군 장성읍에서 개를 차에 매달고 2㎞가량 끌고다니며 찰과상을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김씨는 "개를 운동시킨다"며 무면허 상태에서 운전을 했다.



최경호 기자 ckha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