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정맥 있는 80세 어르신, 암보험 가입 걱정 마세요

라이나 (무)실버암보험(갱신형)은 61세에서 80세 어르신이라면 14개 노인성 질환이 있어도 간단한 심사만 받으면 쉽게 가입 가능하다. [사진 라이나생명]


통계청이 지난달 27일 발표한 2014년 사회조사 결과에 따르면 우리나라 국민의 유병률은 24.6%로 2010년 20.7%보다 3.9%p 증가했다. 유병률은 국민 중 질병이나 사고로 아팠던 사람의 비율을 말한다. 농어촌 지역의 유병률(31.8%)이 도시지역(23.2%)보다 높았고 여자의 유병률(27.1%)이 남자(22.1%)보다 높았다. 특히 연령이 높아질수록 유병률이 증가해 60세 이상은 59.9%에 달했다.

라이나 (무)실버암보험(갱신형)
14개 노인성 질환 심사 간단
백혈병·뇌암·골수암 등
치료비 많이 드는 암도 보장



 여기에다 국민의 식생활이 서구식으로 확산되고 생활습관이 변함에 따라 암 환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급속도로 고령화 사회가 진행되고 있으며 의료기술의 발전으로 암의 조기 진단이 가능하게 되면서 암 환자 증가율이 더 높아지고 있다.



 보건복지부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0년 한 해 암 진단을 받은 질환자 수는 20만2053명이었다. 2009년에 비해 4.0% 많아졌고, 10년 전인 2000년에 비하면 98.5%나 증가했다. 또 평균수명(81세)까지 살 경우 암에 걸릴 확률은 36.4%로 10명 중 4명 가까이 암을 앓게 될 것으로 추정된다. 평균수명이 늘어나 오래 살 가능성이 높아진 만큼 암 발생의 위험도 높아지고 있다.



 고령화가 주원인 중의 하나인 암, 이에 충분히 대비해 놓는 것이 노년을 편안하고 즐겁게 지낼 수 있는 필요조건 중의 하나다. 암에 대비하는 방법 중 하나는 경제적인 부담을 덜 수 있는 암 보험에 가입하는 것이다. 전문가들은 이미 암보험에 가입해 있는 어르신이라면 보장 내역과 나이를 다시 한 번 살펴볼 것을 권한다. 수명이 늘어나는 만큼 보장 기간이 충분해야 하고 나이 들수록 발병 위험성이 높아지는 여러 종류의 암들을 제대로 보상해 주는 상품이 필요하다. 만일 가입된 암보험이 없다면 다양한 상품을 꼼꼼히 따져보고 가입하는 게 현명한 선택이다. 특히 나이 때문에 보험 가입을 거절당하지 않을까 주저하는 경우가 많은데, 그럴 때는 실버 전용 암보험을 꼼꼼하게 살펴보면 해답을 찾을 수 있다.



 실버 전용 암보험을 살펴볼 때는 여러 요소들을 고려해야 하지만 특히 가입 연령과 보장 나이, 보장해 주는 암의 종류, 암 이외의 중대 질환에 대한 보장 여부를 세심하게 따져보라고 전문가들은 조언한다. 이런 점들을 고려할 때 라이나생명의 ‘라이나 (무)실버암보험(갱신형)’은 어르신들이 주목해볼 만한 상품이다.



 암보험은 많이 출시돼 있지만 어르신들 입장에서는 가입 연령 제한이 커다란 장벽이었다. ‘라이나 (무)실버암보험(갱신형)’은 61세에서 80세까지 어르신들이 가입할 수 있는 실버 전용 암보험이다. 75세까지로 제한돼 있던 기존의 가입 연령을 80세까지로 늘렸다. 또 10년 단위로 갱신하면 최대 100세까지 보장 받을 수 있다.



고령자들이 쉽게 가입할 수 있도록 고혈압이나 골다공증 등 노년에 흔히 나타나는 질병에 대해 심사하지 않는 점도 이 상품의 장점이다. 실버 전용 암보험이라면 보장해 주는 암의 종류가 다양해야 한다. 암의 종류는 무려 80여 가지나 된다고 한다. 언제 어디에 걸릴지 모른다. 연령이 높을수록 신체 곳곳에 암의 위험이 높게 나타난다. 백혈병·뇌암·골수암 등 치료비가 많이 드는 암에 대해서는 특약을 통해 추가 보장도 받을 수 있다.



 라이나 (무)실버암보험(갱신형)은 61세에서 80세 어르신이라면 나이 상관없이, 가입 거절을 걱정할 필요없이 가입이 가능하다. 14개 노인성 질환(고혈압·골다공증·백내장·천식·알레르기·협심증·부정맥·퇴행성 관절염·척추협착증·녹내장·고지혈증·노인성 난청·노인성 황반변성·추간판탈출증)이 있어도 간단한 심사만 받으면 쉽게 가입이 가능하 다. 또한 10년 단위 갱신을 통해 최대 100세까지 보장 받을 수 있어 암 치료에 필요한 경제적 도움도 길게 받을 수 있다.



 위암·폐암·대장암 등 각종 일반암은 물론, 백혈병, 뇌암, 골수암 등 고액의 치료비가 드는 암도 충분히 보장해 줄 뿐만 아니라, 최근 방송에서 자주 거론되는 전립선암·갑상선암·유방암·기타 피부암 등 암의 종류와 상관없이 보장해준다. 암 뿐만 아니라 어르신들이 암 이외에도 꼭 신경 써야 하는 큰 병인 뇌출혈·급성심근경색도 라이나 (무)실버암보험(갱신형)이라면 특약 가입을 통해 보장받을 수 있다. 또 국내보험사 최초로 (무)실버암사망특약(갱신형) 가입 시 암사망보험금을 일시금으로 지급한다.



  자세한 사항은 24시간 무료 상담 전화(080-373-5252)로 문의하면 된다.



  송덕순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