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빙판길 조심, 전날 내린 눈·비 얼어…빙판길, 넘어지지 않으려면?





 

화요일인 오늘(16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충청남도와 전라남북도, 제주도는 낮부터 구름 많고 눈·비 오는 곳 있겠다.



충청북도와 경북서부내륙에는 가끔 구름 많다가 밤에 눈 오는 곳 있겠다. 그 밖의 지방은 오전부터 점차 맑아지겠다. 서울·경기도는 가끔 구름 많고 경기남동내륙에는 산발적으로 눈이 오는 곳 있겠다.



지역별 적설량은 경기 가평 14.5cm, 강원도 화천 19.0cm, 강원도 홍천 20.0cm, 충북 제천 13.0cm, 서울 2.5cm 등이다.



기상청은 “아침에 기온이 떨어지면서 전날부터 내린 눈 또는 비가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빙판길에서 넘어지지 않기 위해서는 시선은 항상 바닥을 보고 보폭을 평소보다 좁게 하는 것이 좋다. 온도 차가 큰 지하철 입구의 계단이나 건물 입구 등은 습기로 인해 다른 곳보다 더 미끄러우므로 더욱 신경을 써야 한다. 보도블록 중간의 하수구 뚜껑도 금속재질이라 더 미끄러우니 주의해야 한다.



오늘은 찬 대륙고기압이 확장하면서 기온은 점차 떨어져 춥겠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다. 16일 오전 10시 현재 기온은 서울 영하 5도, 인천 영하 4도 , 강릉 0도, 대전 1도, 전주 0도, 광주 2도, 대구 2도, 부산 3도 등이다.



17일과 18일에는 기온이 더 떨어지면서 한파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빙판길 조심’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