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EXID 위아래 하니 직캠 보니 '화끈'…차트 역주행 이유 있었네

‘EXID’ ‘위아래’ [사진 EXID 위아래 직캠 캡처]




걸그룹 EXID가 차트 역주행 중인 노래 ‘위아래’를 라이브로 열창해 눈길을 끌고 있다.



EXID는 11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의 ‘쉬는시간’ 코너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EXID는 청취자들에게 인사를 한 뒤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위아래’를 라이브로 선사했다. 특히 EXID 멤버들은 노래 중간중간 포인트 안무를 살짝살짝 선보이며 보이는 라디오로 청취하는 남성팬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한편, EXID는 지난 8월 발표한 ‘위아래’가 최근에서야 음원차트 역주행을 하며 상위권을 기록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DJ 김창렬이 “EXID ‘위 아래’가 차트 역주행을 하면서 화제다”고 하자 EXID는 “기분 좋다. 너무 좋아해주신다”며 기뻐했다.



이어 “항상 말하는데 음원차트 보면 합성해 놓은 것 같다”며 “뭐지? 이런 느낌이다. 마냥 좋아하기에는 이상한 느낌이 있다”고 미묘한 기분을 전했다.



멤버들은 ‘위아래’가 큰 인기를 끌게 되니 다음 퍼포먼스가 부담이 된다고 밝히면서도 “우리 안무 팀이 정말 잘한다. 믿고 있다”고 말했다.



EXID는 최근 행사에서 위아래를 부르는 모습이 팬들의 직캠(직접 캠코더로 찍은 영상)에 담기며 SNS를 통해 퍼졌다. EXID 멤버 하니의 섹시한 모습이 인기를 끌며 노래 위아래까지 차트 역주행 돌풍을 일으켜 11일 오후 4시 기준 음원사이트 멜론에서 실시간 음원 차트 4위를 기록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EXID’ ‘위아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