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디오스타 유병재, 초면인 최태준에 "무슨 욕을 해 XXX" 욕설…왜?





 

방송작가 유병재(26)가 배우 최태준(23)에 무차별 욕설을 퍼부었다.



지난 10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내가 제일 잘나가’ 특집으로 그룹 M.I.B의 강남, 유병재, 걸스데이의 혜리, 최태준이 게스트로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윤종신은 “최태준씨는 유병재씨가 자기한테 욕을 좀 해줬으면 좋겠다고 했다”며 “이제 김구라에게서 유병재한테 넘어간 거다. 옛날에는 김구라한테 욕 해달라고 하는 사람 많았다”고 말했다.



김구라는 “그런 건 이제 물려 줘야죠”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윤종신은 “유병재씨가 욕을 정말 맛있게 한다. 김구라씨 만큼 맛있게 욕을 하는 거 같다”고 말했다.



그러자 유병재는 “저는 학교 다닐 때 체격도 왜소하니까 싸우고 이런 것 보다는 욕 잘하는 법을 터득했다”고 말했다.



유병재는 “갑자기 욕을 하라냐. 오늘 처음 봤는데”라며 최태준을 향해 “무슨 욕을 해 개XX”라고 말해 출연진을 폭소케 했다.



최태준은 “이런 거 너무 듣고싶었다”며 만족한 표정을 지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유병재’‘최태준’ [사진 MBC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