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산장학재단, 베트남 대학과 장학사업 협약 체결

경남기업 서산장학재단은 10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하노이 국립인문사회과학대학ㆍ하노이국립백화대학과 장학사업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성완종 서산장학재단 이사장(경남기업 회장)은 이날 오후 하노이에 있는 경남기업 소유의 ‘랜드마크72빌딩’에서 해당 대학과 자매결연 협약서를 교환했다. 성 이사장은 인사말에서 “에티오피아, 태국에 이어 베트남 해외 장학사업의 첫발을 내디뎠으며 앞으로 글로벌 인재를 양성하고 더불어 사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 하겠다”며 “이번 장학사업을 통해 혜택을 받은 학생들이 졸업 후 다시 이 건물(랜드마크72)에서 근무하며 희망을 펼친다면 더욱 의미가 깊을 것 같다”고 말했다.



협약식이 열린 랜드마크72빌딩은 경남기업이 시행ㆍ시공하고 하노이시 정도 1000년을 기념해 추진된 베트남의 상징적 프로젝트로, 단일건물 연면적 기준 세계 최대 규모다. 지난해 박근혜 대통령이 베트남을 국빈 방문했을 때는 박 대통령이 한복을 입고 ‘한복-아오자이 패션쇼’에 참석하기도 했다.



1991년 설립한 서산장재단은 경남기업의 출연기금으로 운영되는 특수관계 공익법인이며 현재 충청ㆍ수도권ㆍ영남ㆍ제주 등 전국에 걸쳐 6000명의 회원이 자원봉사자로 참여하고 있다.



강태화 기자 thk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